메뉴 건너뛰기

두눈 Dunun

생각

구원의 손길 / 자아성찰? / 진리 / 낯선 곳

Views 74 Replies 0

구원의 손길

어떤 일에 대해 사람이 느끼는 감정은 그 상황에 따라 천차만별로 달라진다.

극한 상황에서는 아무리 하찮은 것일지라도 그 상황을 해쳐 나갈 수 있는 것이라면 마다할 수 없는 구원의 손길처럼 느껴진다.

하지만 그 반대의 상황에서는 그런 것을 무시해 버리고 만다.

무언가에 애착심을 가지다가 어느 순간에 실증을 느껴 버리는 것도 만찬가지 일 것이다.

여기서 사람들의 이중성 과 교묘함을 느낄 수 있다.

 

자아성찰?

세월의 시간은 흐르고 그 누구도 되돌릴 순 없다.

어느 순간부터 지금의 나에 안주해 버리고 더 이상의 것을 알려고 하지 않는다.

반복되는 생활만 되풀이 할 뿐, 이때까지 경험했던 것 만을 가지고

현상들을 받아들여 실상을 보는 눈이 좁아져 버린다. 우린 항상 깨어 있어야 한다.

​​​​​​​관념에 얽매이지 않고 더 큰 나를 찾기 위해…….

 

진리

이 세상에는 진리는 없다.

내가 믿고 있는 진리는 무지하기에 진리라 믿고 있는 것이다.
2002.1.17 두눈을부릅뜬자

 

낯선 곳

경험해 보지 못한 새로운 환경은 또 다른 자신을 발견 할 수 있는 무의식과

의식 세계를 이어주는 매개체이다.
2002.11.16 두눈을부릅뜬자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국립현대미술관 “광장:미술과 사회 1900-2019" 하루 전시 대가 250원 <두눈체-창작대가기준>

    Date2020.04.26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57
    read more
  2. “현정권, 개혁 곁가지 매달려… 시대급소 겨누는 정치집단 나와야” 기사를 보고

    Date2021.06.0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76
    Read More
  3. 거짓이 판치는 사회를 막아야 합니다.

    Date2021.04.08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82
    Read More
  4. 심술조형아트에서 처음 본 천국의 계단 그리고 삐딱이

    Date2020.11.13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46
    Read More
  5. 유니온아트페어 철수 후 소회 "말이 작품을 먹지 않았다."

    Date2020.10.14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25
    Read More
  6. 광복절날 해체주의자로서 애국심을 넘어 애지심을 생각한다.

    Date2020.08.15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19
    Read More
  7. 손끝달

    Date2020.06.0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08
    Read More
  8. 구원의 손길 / 자아성찰? / 진리 / 낯선 곳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74
    Read More
  9. 이상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56
    Read More
  10. 이해의 한계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51
    Read More
  11. 매일 떠올는 태양을 보며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8
    Read More
  12. 예쁜 것과 추한 것

    Date2020.05.1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0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