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두눈 Dunun

컬럼

삶은 계란이다 꿈

Views 88 Replies 0

삶은 계란 꿈.jpg

 

누구나 세상에 태어나 꿈을 꾸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부단히 노력합니다. 과거 혹은 현재의 꿈을 꾸게 된 계기에 대해 생각해 보신 적이 있으신가요? 어쩌면 태어났지만 부화하지 못하고 삶아지는 계란처럼, 깨어나지 못한 채 자기실현과는 무관한 삶을 살아가고 있는지 모릅니다. 깨어나 꾸는 꿈을 꾸려면 줄탁동시가 이루어져야 합니다. 줄탁동시란 "병아리가 껍질을 쪼는 것을 줄이라 하고 어미닭이 쪼는 것을 탁이라 하는데 이것이 함께 이루어져야 부화가 가능하다는 비유에서 나온 고사성어" 입니다. 이는 부모님(선생님)의 욕망대로 자식(학생)을 이끄는 것이 아니라 아이의 재능을 잘 살피고 가고자 하는 길로 이끌어 주는 것으로 비유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깨어나 중닭이 되었을 때 단명하는 통닭이 되느냐 온전히 자기다워지는 삶을 살 수 있느냐는 자신의 의지가 좌우합니다. (닭의 수명은 30년으로 오래 산 닭은 살이 질기어 식용으로의 가치가 떨어집니다.) 소비문화를 부추기는 광고 등의 미디어에 이끌려 물질에 매료된 삶을 살고 있다면 그 삶은 겉으로 좋아 보일 수 있지만, 더욱 중요한 삶의 본질적 가치를 잊게 합니다. 이는 인간이 병아리에게 모이를 제공하여 육체적 성장을 시킨 후, 정신과 내장을 빼앗아 버리는 것과 같습니다. 물질적 풍요로움이 행복의 가장 큰 조건이라 여긴다면, 그 목표를 이루어도 더 커진 욕망 앞에서 그전의 것은 의미가 상실됩니다. 무한할 수 밖에 없는 물질적 욕망은 오히려 삶을 공허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통닭으로 운명하는 삶은, 삶의 본질적 가치의 깨달음을 더디게 하거나 그 깨달음을 실천 못 하도록 하여 획득한 소수의 기득권을 유지하는 데 이바지하는 삶일 수도 있습니다.

우리는 껍질을 깨고 나온 열정적이고 호기심에 찬 병아리와 같은 어릴 적 마음을 잃지 말아야 합니다. 왜냐하면, 그 마음이야 말로 진정한 자기를 실현할 수 있는 바탕이기 때문입니다. 자신의 취향을 표현하며, 세상에 대해 끊임없는 질문을 던져야 합니다. 이를 통해 의식을 성장시켜 자신을 알아가야 합니다. 울고 있는 작은 영혼에 귀 기울일 때 자의식으로 행복을 추구하는 온전한 삶을 살 수 있을 거라 확신합니다. _ 두눈 프로젝트


삶의 내장, 진리, 삶은 계란, 그릇, 순수에 관한 이야기와 기부의 날을 소개합니다. 중에서

http://dunun.org/13744

#줄탁동시 #통닭 #닭 #병아리 #계란 #삶은계란 #부화 #두눈 #두눈프로젝트 #꿈 #물욕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국립현대미술관 “광장:미술과 사회 1900-2019" 하루 전시 대가 250원 <두눈체-창작대가기준>

    Date2020.04.26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76
    read more
  2. “현정권, 개혁 곁가지 매달려… 시대급소 겨누는 정치집단 나와야” 기사를 보고

    Date2021.06.0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8
    Read More
  3. 손끝으로 환경수호 5 - 당신의 근처 마켓 활용은 지구 살리는 실천!

    Date2021.05.17 Category그래픽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3
    Read More
  4. 손끝으로 지구 환경수호4 -eARTh와 인간의 heART는 통합니다!

    Date2021.04.22 Category그래픽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13
    Read More
  5. 거짓이 판치는 사회를 막아야 합니다.

    Date2021.04.08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50
    Read More
  6. 가장 평등한 권한으로 거짓이 판치는 사회를 막을 수 있습니다.

    Date2021.04.07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68
    Read More
  7. 손끝으로 환경수호3-탄소발자국 줄이는 다크모드

    Date2021.03.27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92
    Read More
  8. [2008 오세훈 시장님에게] 비주얼 철학 도시 서울은 어떨까요?

    Date2021.03.08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77
    Read More
  9. 손끝으로 환경수호2-마스크 정보

    Date2021.02.24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52
    Read More
  10. 손끝으로 환경수호1 -결국나를위한손끝실천

    Date2021.01.30 Category그래픽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71
    Read More
  11. 2021년에도 행복한 삶을 위해 멈추지 말고 나아가요

    Date2021.01.01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99
    Read More
  12. 심술조형아트에서 처음 본 천국의 계단 그리고 삐딱이

    Date2020.11.13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07
    Read More
  13. 너에게 부탁한다. 명장님들에게 손톱 모아 주라고 하지 마라

    Date2020.11.10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70
    Read More
  14. 코로나 시대의 첨병은 택배노동자 분들

    Date2020.10.27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0
    Read More
  15. 유니온아트페어 철수 후 소회 "말이 작품을 먹지 않았다."

    Date2020.10.14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98
    Read More
  16. 유니온아트페어 - 처음 아트페어에 출품하는 실천예술가의 변

    Date2020.10.09 Category작업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01
    Read More
  17. 광복절날 해체주의자로서 애국심을 넘어 애지심을 생각한다.

    Date2020.08.15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82
    Read More
  18. 경기도 광고홍보제 기본소득 옥외광고 부분 수상자의 변 - 더 나은 행사를 위해

    Date2020.08.12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53
    Read More
  19. 기추억

    Date2020.07.30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8
    Read More
  20. 삶은 계란이다 꿈

    Date2020.06.25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88
    Read More
  21. 순수?미술을 전공하려는 그리고 하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Date2020.06.17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6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