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두눈 Dunun

생각

예쁜 것과 추한 것

Views 65 Replies 0

 

눈 _ 손톱_ 3.5 *1.5 * 2.2 cm _ 2012 (함께 한 분 : 임이랑 조윤환 양화니 윤지원)

 

눈은 항상 아름다운 것 예쁜 것만을 보려 한다. 

극과 극이 통한다는 것을 깨닫고 나니, 왜 눈이 두 개인지도 알 것 같다.

 

-지구에 온지 31년 두 눈 생각-

 

세상은 음과 양이 공존하듯 우리는 자연스레 추한 것도 보게 되기 마련입니다. 추한 것도 존재 이유가 있고, 이는 부정적인 것만은 아닙니다. 예로 태아를 보호하며 분만을 쉽게 해주는 양수의 경우를 들 수 있습니다. 양수의 성분에는 태아가 배설한 오줌, 취모, 태지(피부에 있는 기름기), 피부 세포 등의 미세한 물질 등이 섞여 있습니다. 평소에 예쁘다고 말할 수 없는 것들, 즉 지저분하다고 여기는 노폐물 속에서 우리는 성장한 것입니다 

 또한, 두눈 프로젝트의 소통 매개인 손톱(인조갑)이 한약재로 쓰이는 것처럼 오줌도 요료요법이라 하여 환자 본인의 오줌을 먹거나 마사지하여 몸을 치유하는 데 쓰기도 합니다. 어쩌면 오줌이 생명의 고향인 자궁 속 기억을 되살려 근원적 기운을 다시 느끼게 하는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삶을 더욱 풍요롭고 행복하게 하는 것은, 우리가 평소 터부시하던 것에 있기도 합니다. 한 눈이 아닌 두 눈이 있는 이유가 여기에 있지 않을까요?

이색 아티스트 두눈 씨 “순수함과 손톱은 비슷한 운명… 불편하단 이유로 맥없이 잘려”

 

온라인에서 기사보기 -> http://goo.gl/oXsD5O
 

재미 이상의 그 무엇 factory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국립현대미술관 “광장:미술과 사회 1900-2019" 하루 전시 대가 250원 <두눈체-창작대가기준>

    Date2020.04.26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61
    read more
  2. 예술의 사회적 역할

    Date2020.05.22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5
    Read More
  3. 갈등과 검증 - 솔직하지 못함을 보며

    Date2020.05.22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9
    Read More
  4. 현시대 미술 발전을 위해 갈등은 필요한 것이다.

    Date2020.05.22 Category컬럼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36
    Read More
  5. 구원의 손길 / 자아성찰? / 진리 / 낯선 곳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1
    Read More
  6. 낙엽

    Date2020.05.22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43
    Read More
  7. 이상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3
    Read More
  8. Date2020.05.22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1
    Read More
  9. 이해의 한계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9
    Read More
  10. 소중한 사람

    Date2020.05.22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7
    Read More
  11. 매일 떠올는 태양을 보며

    Date2020.05.2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30
    Read More
  12. 비상

    Date2020.05.22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9
    Read More
  13. 울고 있는 작은 영혼을 위해

    Date2020.05.22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8
    Read More
  14. 소년

    Date2020.05.22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9
    Read More
  15. < 이제는 >

    Date2020.05.22 Category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2
    Read More
  16. 예쁜 것과 추한 것

    Date2020.05.12 Category생각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6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