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두눈 Dunun

Views 26
Extra Form

 

두눈 _ 신은 신발 _ 디지털 프린트 _ 35x 25.5cm _ 2016

 

 

신은 신발

 

독실한 신자가 소시민의 유일한 신마저 빼앗으려는

자본가의 횡포에는 방관하다가 맨발이 된 이에게 새 신을

마련할 수 있게 도우며 유일신을 믿게 하려는 건 모순이 아닐까?

 

속세의 도움으로 성불하면서 심각한 사회 문제에는

나 몰라라 하는 것은 양심에 부끄럽지 않은가?

 

자기만을 위한 신앙은 자신도 모르게

돈이 신이 된 세상에 일조한 것이다.

 

신은 그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는 절대자일지라도

높은 곳에 있지 않고 발에 신는 신과 같이

가장 낮은 곳에 우리와 닿아 있지 않을까?

 

-지구에 온 지 39년 두눈 소리-


  1. 신은 신발

  2. 사랑

  3. DNA

  4. Cool

  5. desire

  6. 순수 100%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