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두눈 Dunun

<마음에서 자라나리> 숭례문에서의 촬영

Views 5516
 
 

프로젝트 - 손톱을 체상(體相)하다 !

 

작품제작과정 정보
NO.11  2010.08.08

 
 

<마음에서 자라나리> 숭례문에서의 촬영

 

 

출연 : 전지명   촬영 : 나민규(사진) 두눈(동영상) 

 

 

두눈 _ 마음에서 자라나리 _ 브론즈, 손톱_ 실재크기 _ 2010

 

<마음에서 자라나리> 콘텐츠를 만들고자 어느장소에서 촬영을 하면 좋을지 고민하다 숭례문이 떠올랐다. 전소된 국보 1호 숭례문은 한창 복원 공사 중이다.

 

그리고 또 아이디어가 떠 올랐다. 손톱 꽃의 향기를 맞는 장면이 들어가면 어떨까? 눈을 감고 향기를 음미 하는.

 

 

촬영중인 나민규님(excitingpeace) 맡겨진 소중한 시간의 일부를 할애해 자신의 능력을 또 나누어 주셨다.



삶의 가치관 공유에도 참여한 나민규님의 삶의 가치관을 소개합니다.

 

"직업으로서의 사진은 괴롭고 힘들고 시간이 없답니다. 직장에선 찍을일을 계속 가져오구요. 전 한달에 60건 이상의 촬영을 한답니다. 졸라 바쁘겠죠? 1년이면 720건이에요. 6년이면 4320건입니다. 전 사진으로 노동력을 착취당하는 찍새입니다. 시간이 없어요. 한가하지 않아요. 그래서 뭔가 멋진것은 못하다가 죽겠거니 싶은 생각을 합니다. 작가는 못될꺼에요.

개인적인 작업은 아.. 내가 이렇게 찍다간 정말 지루해서 죽어버리겠구나! 싶을때 시작하고, 아... 이거 쌓아두고 배설하지 않으면 머리속이 터질거 같다! 싶을땐 전시를 합하는데요. 갤러리는 돈 많이 들더만요. 전 유명하지 않구요. 포폴 들고가면 왜 자꾸 대관하라 그러는지... 그래서 갤러리는 못가요. 전 다른 사진하는 사람들처럼 잘살지 못합니다. 맨몸으로 시작해서 이제 겨우 맘에드는 디카 하나 샀습니다." 2010. 7.20 <어찌됐건 삶의 가치관.> 중에서

 


 

무더웠던 날, 장인이 쇠를 달구어 연장을 만들고 있던 숭례문대장간을 배경으로

 

 

손가락 끝에서 자라난 손톱 꽃의 향기를 음미 하는 신을 연기한 분은 트위터를 통해 두눈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인연이된 전지명님이다. 마음이 통해서 일까? 손톱을 그리 혐오 스럽게 생각하지 않아 별 꺼리낌 없이 참여해 주었다.

 

 

 

 

예술은 그 누구도 강제하지 않는다.
다만, 본성을 자극하여 영혼의 자유를 선사할 뿐이다.

 

지구별에 온 지 33년 두눈 생각

 

 

삶을 영위 하는 동안 손 끝에서 끊임 없이 절단되어 버려지는 삶의 흔적이자 부산물인 손톱

 

번거로움을 마다하지 않고 삶의 흔적을 모아 기부한 분들의 기여로
새끼 손가락 형상과 손톱 꽃이 피어날 수 있었다.



국화 같기도 하고 토끼 풀 꽃 같기도 하고. 손톱 꽃 향기가 느껴 질 수 있기를



아이의 마음으로 음미 한다면.

 

전문 배우가 아니기에 어색했을 것이다. 화가가 꿈인 전지명님의 삶의 가치관을 소개합니다.

 

"돈이 없이는 가정도 행복하지 않았고 아무것도 할수가 없다고 느꼈기 때문이다. 그 어떤걸 떠나 난 부자가 되리라 .
오로지 그 하나가 목표였다. 하지만 지금 난 내가 말하고싶은 그림을 그리는 일 . 보는사람이 무얼 느낄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힘들때 유일하게 말할수 있는 친구가 그림이였다.
사랑하는사람에게 전달하고 싶었던말을 그림으로 그리거나 상처받은내 자신을 그리는것 마치 거울을 보는듯한 느낌이였다." 2010. 6. 26 <내 삶의 가치관> 중에서

 


 

<마음에서 자라나리>가 느껴질 수 있을까?
수차래 반복하여 어색하지 않은 장면을 담을 수 있었다.

 



마음에서 자라나리....
 

 
 



ps: 두눈은 진솔한 것이 가장 아름다울 수 있는 세상을 함께 상상하고 실현하고자 프로젝트를 진행 중입니다. 손톱 기부, 예술 전령 활동, 생각 더하기, 삶의 가치관 공유 등, 진솔한 삶을 살아가고자 하는 당신의 참여를 기대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옆의 마음 우표를 클릭하세요. 작품 제작 과정도 보실 수 있습니다. 참여하시는 분들에겐 마음 우표, 인문학 강좌 온라인 수강 쿠폰 또는 점프 공연 초대권을 드립니다.

 

재미 이상의 그 무엇 factory

 

 

 

 

 

 

 

 


  1. 함박눈

    Date2020.06.30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3
    Read More
  2. 형이상학 폭탄

    Date2020.05.20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22
    Read More
  3. 인류의 희망

    Date2020.05.19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6
    Read More
  4. 당신의 손톱이 예술이 됩니다 (가방 제작)

    Date2020.05.14 By실천예술가두눈 Views18
    Read More
  5. 마음 내기

    Date2018.07.10 By두눈 Views83
    Read More
  6. <상징적 가치로서의 전환> 작업과정 및 촬영

    Date2010.12.28 By두눈 Views4964
    Read More
  7. 손톱만큼 애도하다.<죽어야 사는구나>서울시청광장에서의 촬영

    Date2010.11.22 By두눈 Views4842
    Read More
  8. <죽어야 사는구나> 작업과정 2 - 손톱의 죽음을 기다리며

    Date2010.11.18 By두눈 Views4320
    Read More
  9. <귀감> 작업 과정

    Date2010.10.27 By두눈 Views4205
    Read More
  10. <귀감> 홍대 앞 놀이터에서의 촬영

    Date2010.10.26 By두눈 Views4611
    Read More
  11. <죽어야 사는구나> 검정 계열의 손톱을 기부받습니다. - 두눈 프로젝트

    Date2010.10.03 By두눈 Views4837
    Read More
  12. <마음에서 자라나리> 숭례문에서의 촬영

    Date2010.08.14 By두눈 Views5516
    Read More
  13. <마음에서 자라나리> 3 손톱 손가락 손톱 꽃 작업

    Date2010.08.04 By두눈 Views5884
    Read More
  14. <통하련다> 타이틀

    Date2010.06.20 By두눈 Views4361
    Read More
  15. <통하련다> 영상작업 - 소스를 얻고자 또 하나의 눈을 광화문 광장에 설치하고 촬영

    Date2010.06.17 By두눈 Views3413
    Read More
  16. [re] 첫 국외에서의 노동 및 관광 - 뉴욕 타임즈 스퀘어 광장에서 촬영

    Date2010.06.18 By두눈 Views4300
    Read More
  17. 마음에서 자라나리 2

    Date2010.05.28 By두눈 Views3596
    Read More
  18. 마음에서 자라나리

    Date2010.05.27 By두눈 Views6537
    Read More
  19. 손톱 반추 - 손톱에 대한 작가의 경험

    Date2010.05.25 By두눈 Views6627
    Read More
  20. <노란 향수> 서울 시청 광장 촬영

    Date2010.05.25 By두눈 Views363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